본문 바로가기
국제봉사활동 이야기/클린월드운동

장길자회장님과 함께하는 위러브유 미국, 세계 재활용의 날·지구의 날을 기념하며 ‘2021 업사이클링 챌린지’ 펼쳐

by 새싹나누미 2021. 9. 1.

장길자회장님과 함께하는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 세계 재활용의 날을 맞이하여 업사리클링 챌린지를 미국에 있는 회원분들이 3월 18일 세계 재활용의 날과 4월 22일 지구의 날을 기념하며 특별한 행사를 계획하였습니다~~. 챌린지 기간동안 많은 사람들이 지구환경에 관심을 보였으면 합니다~~

 

장길자회장님과 함께하는 위러브유 미국, 세계 재활용의 날·지구의 날을 기념하며 ‘2021 업사이클링 챌린지’ 펼쳐

 

세계 재활용의 날·지구의 날을 아시나요?
환경보호의 중요성은 더 이상 힘주어 말하지 않아도 많은 사람들이 절감한다. 뉴스에서도 빠지지 않는 단골 메뉴다. 하지만 환경을 지키는 일이 중요하다는 것을 잘 아는 만큼 환경보호 실천도 잘 되고 있을까? 실상은 그렇지 않다. 물건을 재활용(Recycling1)하고, 그 가치를 더해 새 활용(Upcycling2) 하는 것이 좋지만, 구체적으로 뭘 어떻게 해야 하는지 제대로 아는 사람은 드물다. 마음은 있으나 실천 방법을 몰라서 환경을 보호하는 데 소극적인 것이 사실이다.


여기 세계 ‘재활용의 날’과 ‘지구의 날’이 언제인지 아느냐고 묻는 사람들이 있다. 바로 (재)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 미국 회원들이다. 회원들은 3월 18일 세계 재활용의 날과 4월 22일 지구의 날을 기념하며 특별한 행사를 계획했다. 환경 지키는 일에 많은 사람이 동참할 수 있도록 ‘2021 업사이클링 챌린지’를 펼쳐 새 활용에 참여하고 서로 그 방법을 공유하도록 한 것이다. 또한 챌린지 기간을 세계 재활용의 날부터 지구의 날까지로 해 사람들에게 자연스럽게 환경에 대한 관심도 촉구했다.

챌린지는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진행됐다. 버리려던 물건으로 새 활용 작품을 만들어 촬영한 후 해시태그(#)를 달아 게시물을 올리는 방법이다. 또한 챌린지 공지 글에 ‘좋아요’를 누르고 지인들에게 행사를 알리는 것으로도 참여가 가능하도록 했다.

챌린지가 시작되자 환경에 관심을 둔 사람들의 참여가 잇따랐다. SNS를 통해 작품을 제작하는 과정 등이 소개되고, 완성작들도 속속 올라왔다. 한 회원은 오래된 나무 조각을 이어 붙이고 플라스틱병 화분 여러 개를 벽에 달아서 만든 공중화단을 선보였다. 참여자들은 쓰레기라고만 여겼던 것들이 새 물건으로 탄생(?)되는 것이 신기하다며, 실천할 의지가 있으면 누구나 환경을 보호할 수 있다는 걸 깨닫는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지구의 날 기념 위러브업사이클링(WeLoveUpcycling) 웨비나


챌린지 마지막 날 저녁 7시에는 지구의 날 기념 ‘위러브업사이클링 웨비나’가 개최됐다. 웨비나 진행자인 브리너는 위러브유가 글로벌 재활용 재단에서 선정한 ‘재활용 영웅 10인’ 중 하나로 뽑혔다고 말하며, 재활용에 관심을 갖고 실천한 재단의 헌신 덕분이라고 밝혔다.

본격적인 웨비나는, 지속 가능한 지구를 위해 폐기물 감소 관리를 목적으로 학교와 기업을 교육하는 일 등을 하는 에코메인의 선임 환경 교육자 카트리나의 프레젠테이션으로 진행됐다. 그녀는 우리가 버리는 쓰레기의 85~90%는 재활용하거나 퇴비로 만들 수 있는 것들이라며 재활용하거나 퇴비화할 품목, 버릴 수밖에 없는 쓰레기 구분법을 놀이처럼 즐길 수 있는 에코메인 프로그램을 통해 설명했다. 시청자들은 카트리나의 설명을 흥미진진하게 들으며, 재활용에 관한 대부분의 것을 배웠다.


이후 많은 이들이 기다리던 시간이 됐다. 바로 위러브업사이클링 우수작 선정 시간이다. 우수작은 폐기할 물건을 재치 있게 재활용해 새것으로 탄생시킨 5개의 작품으로 결정됐다. 작거나 흠이 있는 옷들을 활용해 만든 아동 드레스, 잡동사니를 활용해 만든 화분, 조각낸 낡은 침대 시트와 쌀자루를 활용해 만든 깔개, 버려진 나무를 모아 완성한 연필통. 마지막 하나는 사용하지 않는 목재·유리창·문 등의 건축 자재로 제법 규모가 있게 지어진 온실이었다. 이 온실은 건설 현장에서 나온 플라스틱을 많이 활용했다고 한다. 수상자들에게는 100달러 상당의 기프트카드가 선물로 주어진다. 이는 미국 건축 및 인테리어 자재 판매점인 홈디포가 후원했다.

 

 

이렇게 폐기할 물건을 다시 재활용해서 새것으로 탄생해서 다시 사용할수 있으니 버려지는 쓰레기가 줄어들어 지구환경에 도움이 많이 될듯합니다~~~. 언제나 지구환경에 앞장을 서는 장길자회장님과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회원분들 어머니의 사랑으로 어머니의 마음으로 행하니 날마다 좋은 소식이 전해 옵니다~~

 

댓글22